Research area 2

가동 원자로 안전성 평가




가동 원자로 개요

소듐냉각 고속로는 1950년대 후반 연구개발을 시작한 이래 로 전 세계적으로 현재까지 약 500억$에 달하는 개발비를 투자하였고, 약 300 원자로․년의 운전실적을 쌓은 실용화 직전의 기술이다. ’60-’70년대에는 우라늄 자원의 효율적 이용과 경수로 및 농축기술의 미국 의존 탈피를 위해 많은 원자력 선진국들이 소듐 냉각 고속로를 개발하였다. 그러나 원자력 발전량 증가율 둔화 와 우라늄 자원의 추가 개발로 우라늄 가격이 안정되면서 경수로 대비 경제성이 불리하여 상용화를 위한 소듐냉각 고속로 기술개발의 필요성이 희석되어 연구개발에 많은 영향을 주게 되었다. ’80-’90년대에는 소듐냉각 고속로의 경제성 확보를 최우선으 로 연구개발이 진행되었으며, 체르노빌과 TMI 원전사고 이후 에는 고유안전성을 강조하는 노형 개발에 치중하였다. 또한, 동 서냉전 종식으로 인한 핵무기용 플루토늄의 증가 및 원전에서 방출되는 방사성 폐기물의 처분 문제가 대두됨에 따라 장수명
방사성 핵종의 소멸처리 및 핵무기용 플루토늄 연소로로서의 활용 가능성에 대한 연구도 추진되었다. 하지만 여전히 상용화 를 위한 경제성 제고 및 안전성 입증에 대한 문제가 남아 있고 민감한 핵연료물질을 다루는데 따른 핵확산 우려로 소듐냉각 고속로에 대한 연구개발은 침체기를 맞게 되었다. 2000년대에 들어서면서 교토 기후협약에 따른 청정에너지원 확보와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원 확보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사용후핵연료 재활용을 통한 처분 폐기물량의 획기적 감소와

연구 주제

소듐냉각 고속로는 1950년대 후반 연구개발을 시작한 이래 로 전 세계적으로 현재까지 약 500억$에 달하는 개발비를 투자하였고, 약 300 원자로․년의 운전실적을 쌓은 실용화 직전의 기술이다. ’60-’70년대에는 우라늄 자원의 효율적 이용과 경수로 및 농축기술의 미국 의존 탈피를 위해 많은 원자력 선진국들이 소듐 냉각 고속로를 개발하였다. 그러나 원자력 발전량 증가율 둔화 와 우라늄 자원의 추가 개발로 우라늄 가격이 안정되면서 경수로 대비 경제성이 불리하여 상용화를 위한 소듐냉각 고속로 기술개발의 필요성이 희석되어 연구개발에 많은 영향을 주게 되었다. ’80-’90년대에는 소듐냉각 고속로의 경제성 확보를 최우선으 로 연구개발이 진행되었으며, 체르노빌과 TMI 원전사고 이후 에는 고유안전성을 강조하는 노형 개발에 치중하였다. 또한, 동 서냉전 종식으로 인한 핵무기용 플루토늄의 증가 및 원전에서 방출되는 방사성 폐기물의 처분 문제가 대두됨에 따라 장수명
방사성 핵종의 소멸처리 및 핵무기용 플루토늄 연소로로서의 활용 가능성에 대한 연구도 추진되었다. 하지만 여전히 상용화 를 위한 경제성 제고 및 안전성 입증에 대한 문제가 남아 있고 민감한 핵연료물질을 다루는데 따른 핵확산 우려로 소듐냉각 고속로에 대한 연구개발은 침체기를 맞게 되었다. 2000년대에 들어서면서 교토 기후협약에 따른 청정에너지원 확보와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원 확보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사용후핵연료 재활용을 통한 처분 폐기물량의 획기적 감소와


연구 진행 상황








Comments